1. 맛있는 물회를 먹었다. 감사합니다.
  2. 아무래도 근무지의 한달 점심값 10만원에 비해서 제공되는 점심들이 너무 맛있고 품질도 좋다. 혹시 점심값이 따로 지원되는 게 있냐고 물어봤는데 직속상관님은 그 물음을 부정했지만 웬지 그런 것 같다는 의심을 지울수가 없다. 감사합니다.
  3. 부득이하게 어제 오후에 전시회 교육갔다온 것에 대한 확인증을 받는 일정이 늦어졌는데 직속상관님이 그 것을 이해해 주셨다. 감사합니다.

'일기 > 감사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사일기 2018년 8월 14일  (0) 2018.08.14
감사일기 2018년 8월 13일  (0) 2018.08.13
감사일기 2018년 8월 10일  (0) 2018.08.10
감사일기 2018년 8월 9일  (0) 2018.08.09
감사일기 2018년 8월 8일  (0) 2018.08.08
감사일기 2018년 8월 5일  (0) 2018.08.05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