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오늘 직업상담사와 컨설팅을 했는데 또 칭찬을 해 주셨다. 감사합니다.
  2. 작두콩차를 먹었는데 맛있었다.
  3. 어제 저녁 택배가 왔다. 엄마는 그만 사라며 나무랐지만 물건을 사는 것은 즐거운 일이다.

'일기 > 감사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8년 8월 25일 감사일기  (0) 2018.08.26
감사일기 2018년 8월 24일  (0) 2018.08.24
감사일기 2018년 8월 23일  (0) 2018.08.23
감사일기 2018년 8월 22일  (0) 2018.08.22
감사일기 2018년 8월 21일  (0) 2018.08.21
감사일기 2018년 8월 20일  (0) 2018.08.20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