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오늘같이 비오는 날씨에 커피를 사주려고 했던 상관님의 마음씨에 감사합니다.
  2. 직속상관님이 다시 출근했다. 아파서 결근했었는데, 지금은 많이 아프지 않은 것 같아서 다행이다.
  3. 비가 많이 와서 차가 많이 밀렸음에도 제시간에 출근할 수 있어서 감사합니다.

'일기 > 감사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사일기 2018년 8월 29일  (0) 2018.08.29
감사일기 2018년 8월 28일  (0) 2018.08.28
감사일기 2018년 8월 27일  (0) 2018.08.27
감사일기 2018년 8월 26일  (0) 2018.08.27
2018년 8월 25일 감사일기  (0) 2018.08.26
감사일기 2018년 8월 24일  (0) 2018.08.24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