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복지포인트 관련 안내가 들어왔다. 기대했던 것보다 액수가 많다. 감사합니다.
  2. 내가 자신있는 영역의 업무가 배정되었다. 감사합니다.
  3. 이대로라면 무난하게 지금 소속된 계약직 업무를 마칠 수 있을 것 같다. 감사합니다.

'일기 > 감사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사일기 2018년 9월 20일  (0) 2018.09.20
감사일기 2018년 9월 18일  (0) 2018.09.18
감사일기 2018년 9월 17일  (0) 2018.09.17
감사일기 2018년 9월 16일  (0) 2018.09.16
감사일기 2018년 9월 15일  (0) 2018.09.15
감사일기 2018년 9월 14일  (0) 2018.09.14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