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음식점에 원하는 메뉴가 없어서 다른 메뉴를 시켰지만 맛있었다. ** 음식점 감사합니다.
  2. 이번에 먹고 있는 더치커피가 정말 맛없다고 생각했었는데, 갈수록 맛이 생각보다 나쁘진 않은 것 같다. ** 쇼핑몰 감사합니다.
  3. 다음달 연차에 대한 이야기를 했고 무리없이 받아들여진 듯 하다. 감사합니다.

'일기 > 감사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사일기 2018년 9월 22일  (0) 2018.09.22
감사일기 2018년 9월 20일  (0) 2018.09.20
감사일기 2018년 9월 18일  (0) 2018.09.18
감사일기 2018년 9월 17일  (0) 2018.09.17
감사일기 2018년 9월 16일  (0) 2018.09.16
감사일기 2018년 9월 15일  (0) 2018.09.15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