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근무지에서 맛있는 수육을 점심식사로 먹을 수 있었다. 감사합니다.
  2. 아빠의 심부름을 하고 심부름비를 좀 더 얹어서 받았다. 감사합니다.
  3. 견과류 통을 근무지에 놓고 와서 다른 것을 간식으로 먹었지만 아무 문제가 생기지 않았다. 감사합니다.

'일기 > 감사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감사일기 2018년 10월 26일  (0) 2018.10.26
감사일기 2018년 10월 25일  (0) 2018.10.25
감사일기 2018년 10월 23일  (0) 2018.10.23
감사일기 2018년 10월 22일  (0) 2018.10.22
감사일기 2018년 10월 18일  (0) 2018.10.18
감사일기 2018년 10월 16일  (0) 2018.10.16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