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메뉴 바로가기



조현병 환자에게 음악은 양날의 검이라고 생각한다.

혹자는 음악이 정신세계에 이롭기 때문에, 음악이 조현병을 치료하는데 효과가 있다고 믿지만

나는 조현병을 오랫동안 직접 체험해본 사람으로써 그 이론을 믿지 않게 되었다.

왜냐하면 음악이, 때로는 조현병을 악화시키거나 조현병을 재발하게 만드는 원인이 되기 때문이다.



환청이 음악으로 들리거나, 망상이 음악과 함께 동반되는 것도, 그리고 그 망상이나 환청을

내 의지로 제어해서 멈출수 없는 것도 조현병의 증상이다. 이런 증상을 내 의지로 제어해서 없애려고 하면

집중력이 떨어져서 원래의 일을 할 수 없게 되고, 돈벌이에 악영향을 준다.



언뜻 이런 생각을 해 본 적이 있다. 환청과 망상으로 만들어진 머릿속에서 스쳐 지나가는 수많은 음악들을 그냥 지나치거나

머릿속에 기억만 하고 있기 때문에, 음악이 조현병을 재발하게 만들거나 악화시키는 원인이 된다는 생각을 해 본 적이 있다.

그렇다면 작곡을 하는 방법을 배워서 그 음악을 외부에 표출하거나 디지털 파일로 저장할 수 있다면

음악과 관련된 조현병의 증상이 없어지거나 훨씬 더 나아질 수도 있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작곡과 관련된 프로그램이나 악기들이 상당히 고가였지만, 음악을 다른 방향으로 활용할 줄 알게 되면

조현병의 증상을 완화시킬 수도 있다는 생각에 이르자, 비싸다고 안 살 수가 없게 되었다.

그래서 취미로 하기에는 10만원이 넘는 꽤 비싼 가격이었지만 작곡 건반 키보드를 일시불로 구매했고,

내친김에 크라우드펀딩으로 기타까지 선결제로 질러서 2~3달이 지나면 기타가 만들어져 배송될 것 같다.



근데 막상 작곡 프로그램과 악기를 질러서 써 보니, 내가 원하는 음악을 만들기가 생각보다 너무 어렵다는 것을 깨닫고

무작정 구매한 것을 조금 후회하게 되었다. 내가 원하는 음악을 만드는 것은 생각보다 많은 훈련과

노력이 필요하다는 사실을 알게 되었다. 그러면서 이 세상의 수많은 작곡가와 작곡 지망생들을 존경하게 되었고

더블에스301의 노래를 작곡하고 프로듀싱 한 적이 있는 허영생의 음악적인 역량을 다르게 보게 되었다.



조현병을 극복하기 위해서라면 뭐든지 하겠다고 마음먹은 이상, 앞으로도 음악을 배우는 것을

꽤 오래 지속할 것 같다.



2020. 4. 20. 21:05 작성.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BlogIcon 계리직 2021.04.08 08: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희동생도 음악 듣는걸 좋아하고 저도 좋아해서 그런지 너무나도 공감되네요
    뭐를 하든 도움이 될거라 생각이 듭니다
    감사히 잘 보고 갑니다

  2. BlogIcon 리챠드71 2021.04.08 08: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독하고 응원하며 갑니다. 꾸벅^^♥

  3. BlogIcon misape 2021.04.08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응원합니다.

  4. BlogIcon 아브라빌리티 2021.04.10 02: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 일에는 장단점이 있기 마련이겠지만
    좋은 쪽으로 이끌고 가는 지혜가 필요한 것 같아요.

    음악을 배우겠다고 결심한 그 마음에 작은 응원을 보냅니다~

  5. BlogIcon 달을품은태양 2021.04.10 23: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방문하여 댓글 감사합니다. 결정에 후회 없이 살았노라 스스로 대답을 꼭 듣기를 응원합니다. ^^~

  6. 이런동키호테 2021.04.12 19: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재능이 뛰어나시네요.
    응원합니다.^^